본문 바로가기 주메뉴 바로가기

HOME > 자료실 > 관련기사

관련기사

게시물 내용보기
제목 [단독]중학교 147m 앞에서 성매매 업소 운영…60대 업주 검거
이름 디딤돌 작성일 2023-03-31
첨부파일


▷ 상반기 학교주변 유해업소 단속 중 적발…40대 직원도 입건


서울의 한 중학교에서 147m 떨어진 곳에 성매매업소를 차려 운영한 혐의로 60대 업주가 경찰에 붙잡혔다.

31일 뉴스1 취재에 따르면 서울 동대문경찰서는 지난 20일 성매매알선과 학교주변보호구역내 퇴폐마사지영업 혐의로 업주 A씨(60대)와 직원 B씨(40대)를 입건해 수사하고 있다.

A씨는 서울 동대문구 소재 중학교 주변 147m 인근에서 퇴폐마사지 업소를 운영한 혐의를 받는다. 그의 업소는 마사지룸 7개와 샤워실 1개를 갖춘 규모로 알려졌다.

동대문경찰서는 서울경찰청이 주관한 상반기 학교 주변 유해업소 단속을 벌이다가 해당 업소를 적발했다.

경찰은 사건 조사 후 A씨와 B씨의 송치 여부를 결정할 방침이다.

경찰 관계자는 "학교 주변 유해업소 단속에 적극 나서고 있다"며 "특히 A씨 업소 단속은 우수사례라 할 만하다"고 말했다.





[출처] 뉴스1
원태성 김규빈 기자/ 2023.03.31.
https://v.daum.net/v/20230331131741573
목록